텀블러 - 조지루시(ZOJIRUSHI)

대부분 IT리뷰를 많이 하는 데 무심코 구매해서 사용해보니 너무 좋아서 리뷰까지 하게 되었다. (뭐 이 글은 커피 카테고리에 넣으면 될 것 같다.)

같은 크기의 텀블러 중에 더 저렴한 락&락 제품도 있지만(1만원대)

상대적으로 2배?나 비싼 이 제품을 구매한 것은 순전히 호기심 때문이었다.

워낙에 유명한 브랜드이니 얼마나 좋은지 궁금했다.

일단 이 제품은 오픈 버튼을 누를 때부터 다른 제품과 차이가 있다. 누를때 한번 뚜껑을 잡아주고 열리는 방식인데 그 느낌이 상당히 좋다. 마트에 항상 진열되어 있는 제품이니 다들 한 번씩 눌러 봤을 것이다.



내부에 스테인리스 그대로가 아닌 한층 코팅되어있다. 아무래도 보온의 비결은 저 코팅막일지도 모른다.


몇 개월 사용해 보았다.

언제나 리뷰는 장기간 사용해 본 후 하는 것이 맞는다고 본다.


장점

1. 보온력은 최고다. 온도계로 정확하게 한 것은 아니고 순전히 나의 혀의 감각이지만

아침에 커피를 내려 담은 후에 다음 날 아침에 마셔도 아직 온기가 사라지지 않은 커피를 느낄 수 있었다. 대부분 사용했던 수많은 텀블러는 이때쯤 차가워진다.?

2. 뚜껑의 버튼 그리고 뚜껑을 닫을 때의 느낌, 고무 부분들의 밀착감 등 상당히 퀄리티가 좋다. 그리고 세척 시에 뚜껑 부분의 모든 부분이 분리 세척 가능하다.


단점은 딱 두 가지 있는데 마시는 부분과 텀블러 안쪽이 커피로 인해 변색이 될 수 있다. 자주 세척하면 되겠지만 사용하다 보면 그렇지 못 할 때가 더 많지 않은가..

그리고 이건 생각지도 못한 단점인데 너무 뜨겁다는 것이다. 두 세시간 이상은 너무 뜨거워서 마시기가 힘든 경우가 있다. 커피를 내리고 잠시 식은 후에 뚜껑을 닫고는 하는데 시간이 없을 땐 나중에 따로 종이컵에 따라 마시기도 한다.


명불허전이라는 말이 생각나는 브랜드이고 제품이다.

가격은 다른 동급 제품보다 높지만 현재 수 많은 텀블러를 돌고 돌아 이 제품에 정착한 것을 보면 구입할 텀블러가 있다면 구입리스트중에 추가 하는 것도 나쁘지 않을 것이다.




  1. Rim 2018.10.06 01:11 신고

    밀폐가 되는지 궁금해요^^
    가방에 넣고다닐 수 있나해서요~~

    • 2018.10.06 10:37

      비밀댓글입니다

[익스플로러120 연결방법]링크

오늘 리뷰는 플랜트로닉스 120 블루투스 이어셋이다.

블루투스 구입시 (특히 음악감상이 아닌 전화통화 용도로 구입할 때) 나름대로의 중점을 두는 부분이 있다.


1. 주변 소음 제거 기능 - 가격 보다는 이 기능이 있는 지 보아야 한다. 대부분 저렴한 기종은 이 기능이 없어서 통화 품질이 많이 떨어 지는 것을 볼 수 있다. 이런 제품은 아무리 저렴해도 사지 않는 것이 좋다.

2. 버튼 - 현재 모든 버튼들은 간소화 되고 또 터치식으로 변경되고 있다. 최근엔 자동차 버튼들도 그런 수순을 밟아 가고 있다. 블루투스 에서 꼭 있어야 하는 버튼 세개가 있다. 1. 전원 버튼(올리면 바로 켜지는 방식이 제일 좋음) 2. 통화 버튼 3. 볼륨버튼

각 버튼의 필요에 대해 특별히 설명하지 않아도 이 버튼이 생략된 제품을 써 본 사람들은 정말 공감할 것이다.

3. 빠른 페어링 - 제품을 키면 바로 연결 되야 한다. 최대한 빠를 수록 좋다. 

4. 이어패드 - 이어폰 부분에 고무로 된 패드가 너무 쉽게 빠지는 제품들이 생각보다 많다. 단단히 고정되는 제품인지 확인해 봐야 한다.

5. 착용감 또는 무게 - 긴 시간 귀에 착용하고 사용하는 경우가 많으므로..

6. 배터리 시간과 충전 방식 - 사용시간은 거의 비슷할 것이다. 어떤 제품이나 문제는 배터리 관리를 잘 할 수 있는 제품인지 중요하다. (슬립모드 등) 충전 방식은 접촉식으로 나오는 제품이 간혹 있는데 오래 사용하면 충전이 안되는 경우가 많다. 일반 스마트폰 5핀으로 충전하는 단자식이 좋다.


블루투스 기기 하나 사면서 이렇게 까지 필요한가 싶지만 비즈니스를 하는 사람들은 그 무엇보다 중요한 것이 통화를 잘 하는 것일 것이다. 그리고 그 통화를 편리하게 해주는 제품은 당연히 중요할 것이다. 위에 조건들을 나름대로 잘 충족해 주는 제품이라 이 제품을 구입하게 되었다.


추가로 익스플로러 120의 경우 구입 후 더 좋은 기능들이 있는 것을 알게 되었는데 한번 적어 보겠다.

1. 핸드폰이 2대 연결이 가능하다. 핸드폰을 2대 이상 가지고 다니는 사람들에게는 정말 좋은 기능이다. 전원을 키면 바로 2대에 연결이 된다. 어떤 핸드폰으로 전화가 와도 따로 페어링 없이 바로 통화가 가능했다. 

2. 차량용 킷이 따로 들어있다. 블루투스 이용에 필요한 시거잭 충전기 , 케이블, 에어벤트 거치대 까지 포함 되어 있는 구성이다. 퀄리티 또한 상당히 좋다. 

3. 핸드폰 앱으로 여러가지 설정과 블루투스 위치 추적이 가능하다. 앱에서 연결되고 끊어 진 시점에 GPS 지도를 저장해서 분실시에 확인이 가능하다.

4. 음악감상이 가능하다. 이제 간단한 유튜브 영상도 볼 수 있고 내비게이션 안내도 들을 수 있다.


이번엔 기기 사진이다. 

기기를 여러 방면에서 촬영을 해보았다.

화질이 좋지는 않아도 이렇게 여러 각도에서 찍은 사진이 잘 찾기 힘들기 때문에 나름대로 구입을 생각하는 사람들은 도움이 될 것 같다.

볼륨 조정 버튼


통화 버튼, 시리(siri)버튼, 충전단자(Micro USB)



전원 버튼(이처럼 단순한 방식이 사용하기 편하다.)


이어클립, 이어팁(이어패드)



마이크 부분 - 중간에 동그란 빨간 부분이 살짝 보이는 디자인이다.

마이크 소음 제거 성능이 좋아서 시끄러운 장소에서 통화를 해도 상대방이 깨끗한 통화를 하게 해준다. 사용하며 많은 사람들이 만족해 했다.


박스 뒷면


기타 내용물(시거잭, 송풍구 거치대, 케이블)



시거잭은 5V 1A로 저전력으로 충전해야하는 블루투스 기기에 적합한 듯


케이블을 연결한 상태로 또 다른 케이블을 연결할 수 있는 기능의 케이블

(하지만 이 단자는 실제로 그렇게 유용하지는 않았다. 아이폰과 동시 충전은 불가능 했다.)



차량용 거치대 이지만 책상위에서도 잘 거치된다.

세로용 벤트를 가진 차량에서는 거치가 불가능하다. 벤트에 거치시에 고정력이 아주 좋다.



마지막으로 장기간 사용해 본 결과 약간의 단점을 적어 보려 한다. 어떤 제품이든지 단점이 없는 제품은 없을 것이다. 그런데 그 단점이 얼마나 치명적이냐 아니냐가 중요한 것 같다. 다행히 이 제품은 치명적인 단점은 없다. 일단 약간의 단점을 적어 보겠다. 

1. 먼저 통화 볼륨이 다소 부족하다. 사실 청력손상을 우련한 부분일 수 있다. 그렇다고 인이어 방식으로 하면 보완이 되겠지만 착용감이 떨어 질 것이다. 이 부분은 어쩔수 없는 부분이기도 하다. 

2. 제품 상단의 충전 단자 부분이 위쪽에 있어서 빗물과 땀에 취약할 것이라 예상된다.

아직까지는 이상 없이 사용하고 있지만 충분히 문제가 될 소지가 있다.

3. 다시 제품 상단의 통화 버튼 위치가 좋지 않다. 귀에 착용시에 통화 버튼을 누르게 된다. 제품 하단을 잡으면 되지만 제품을 착용하다 보면 검지 손가락이 항상 그 부분을 누르게 된다. 

4. 사용하기에 따라 배터리 시간이 다소 부족할 수 있다. 음악감상등 여러가지 이용시..


장점은 글 처음에 적은 구입 고려사항을 잘 충족해 주므로 그것으로 대신하려 한다. 

사용해보니 상당히 좋고 만족스러웠다. 좋은 제품이고 구입을 추천한다. 제품을 사용하다보니 플랜트로닉스에 대한 신뢰가 생겨서 상급모델도 관심이 생긴다. '보이저' 라는 이름의 라인인데 플랜트로닉스 유저들은 대부분 보이저에 더 많은 관심을 보이는 것 같다. 훨씬 좋은 디자인에 휴대용 충전기도 있는 모델도 있다. 다음 번에 구입하게 되면 다시 리뷰를 진행하려 한다. 

그럼 구입시에 많은 도움이 되었길 바라며 '좋아요' 부탁드리며 글을 마무리 하도록 하겠습니다.

+ Recent posts